서산시 운산면, 출산지원 업무 협약 체결 및 첫 만남 선물꾸러미 전달
- 저출산 시대 운산면에서 태어난 아기의 탄생을 축하 -
 
주은혜

  서산시 운산면은 4월 11일 관내 기관, 사회단체와 출산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가정에 첫 만남 선물꾸러미를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 ①11일 운산면 행정복지센터에서 개최된 협약식 모습     © 서산뉴스

 

  이번 협약은 저출산에 대응하고 행복한 출산 분위기 조성을 위해 체결했으며 운산면을 주소로 출생한 신생아의 가정에 필요 물품이 담긴 ‘첫 만남 선물꾸러미’와 인력을 지원한다.

 

  협약에는 운산면 행정복지센터, 운산농협, 운산면 이장단협의회, 운산면 주민자치회, 운산면 새마을지도자회, 운산면 체육회, 다문화가족자조모임 등이 참여했다.

 

  운산면과 6개 기관 단체장 등은 협약식 후 소중2리 마을회관에서 전달식을 열고 3월 13일에 태어난 전용근, 김윤아 가정에 ‘첫 만남 선물꾸러미’를 전달했다.

 

  선물꾸러미는 7개 기관이 준비한 20만 원 출생기념 통장, 기저귀, 분유, 미역국과 반찬, 소고기와 사골, 베트남 향토 음식 등으로 구성됐다.

 

  한 지역 언론사는 행복한 출산 분위기 조성 취지에 공감하며 전달식에 필요한 물품과 현수막 등을 지원했다.

 

  소중2리 마을회관에서는 태어난 아기가 건강하게 자라길 기원하며 백설기와 수수팥떡 등을 준비해 잔치를 열었으며 온 마을 주민들이 함께 탄생의 기쁨을 나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이완섭 서산시장은 “저출산 시대 운산면에서 태어난 아기의 탄생을 축하드린다”며 “신생아출산지원금, 산후조리비용 지원, 둘째 이후 영유아 양육비 지원 등 다양한 시책으로 출산과 육아를 적극 지원하고 앞으로도 행복하게 아이를 키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4/04/12 [20:16]  최종편집: ⓒ 서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