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경찰서, 신학기 대학가 성범죄 예방활동 추진
- 여성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앞장 -
 
주은혜

  서산경찰서(서장 구자면)는 3월 26일 한서대학교와 여성긴급전화1366 충남센터와 협업으로 신학기 대학가 성폭력 예방 및 피해자 보호·지원을 위한 치안간담회를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     © 서산뉴스

 

  이번 간담회는 마약류 이용 성범죄 등 최근 성폭력 사례 및 예방법,  피해자 보호·지원 제도를 공유하면서 기관별 역할 강화와 협업체계 구축을 모색했다.

 

  이밖에 범죄피해자 보호·지원 안내서 및 캠퍼스 안심 소식지를 배부하여 대학가 성범죄 예방에 대한 공감대 형성 및 경각심 고취에도 주력했다.

 

  이외에도 한서대학교 재학생으로 구성된 캠퍼스 안전 지킴이와 학교 내 다중이용시설 공중화장실을 대상으로 불법카메라 합동점검을 실시했고 학교 주변 원룸촌 골목길 등 범죄취약지에 대한 가시적 순찰 활동도 전개했다.

 

  구자면 서산경찰서장은 "최근 1인 여성 가구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혼자 사는 여성을 대상으로 한 주거침입 성범죄·강절도, 불법카메라 촬영 등에 대한 우려와 불안이 고조되고 있다"며 "신학기를 맞아 대학가 원룸촌 등 여성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4/03/27 [17:09]  최종편집: ⓒ 서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