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요양시설협의회 및 촉탁의사협회의회 합동회의 개최
- 감염취약시설 감염병 집단발생 예방 등 비상 대응 방안 논의-
 
주은혜

  서산시는 설 연휴 코로나19 요양기관 방역 대비 차원에서 요양시설 협의회 및 촉탁의사 협의회와 회의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 지난 18일 열린 서산시 노인요양시설ㆍ촉탁의사협의회 회의 모습     © 서산뉴스

 

  시에 따르면 18일 시 보건소에 열린 회의는 감염병관리과장, 지역 요양시설협의 회장, 요양시설 촉탁의사 회장 등 총 10명이 참석했으며 참석자들은 요양시설의 감염관리와 확진 환자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참석자들은 설 연휴 기간 기관별 역할 정립ㆍ확인하고 방역 제도ㆍ지침 공유를 통해 대응체계를 재정비했다.

 

  아울러 코호트(시설공동) 격리 관련 세부기준 수립, 확진자 집단 발생 시 의료ㆍ물품 지원사항 등 요양시설의 감염병 대응 관련 현안에 대한 다각적인 대책과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이용율 시 감염병관리과장은 “설 명절을 맞아 코로나19 관리ㆍ대응체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앞으로도 민ㆍ관 긴밀한 협조를 통해 노인요양시설 내 집단 감염을 예방하고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요양시설 감염병 비상대응협의체’를 구성해 코로나19뿐만 아니라 그 외 감염병에 대해서도 원활하고 신속하게 대응할 방침이며 지역 의료계, 요양시설 등 견고한 민ㆍ관 협조 체계를 구축해 감염병 대응을 강화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23/01/19 [19:51]  최종편집: ⓒ 서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