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친환경 수소전기 노면청소차 도입
- 유해물질 배출 없이 양질의 도로 환경 제공 -
 
주은혜

  서산시는 관내 도로 청소와 비산먼지 저감을 위해 ‘친환경 수소전기 노면청소차’ 1대를 4월 초부터 운행한다고 2일 밝혔다.

 

▲ 4월 초 운행할 예정인 친환경 수소전기 노면청소차     © 서산뉴스


  수소전기 노면청소차는 도로에 산재해 있는 흙, 모래, 분진물, 쓰레기 등을 진공 흡입해 도로를 청소하는 차량으로 깨끗하고 쾌적한 도로환경 조성을 위해 운영한다.

 

  시에 따르면 차량은 내부에 저장된 수소와 외부의 공기를 결합해, 최종 생산된 전기를 연료로 움직이며 매연과 같은 유해물질 배출이 없어 대기환경 개선에 효과적이다.

 

  또한 디젤 진공식 노면청소 차량에 비해 소음도 적게 발생해 도심지를 운행할 경우 주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다.

 

  시는 지난해 2월 공모 신청을 확보한 국비 7억2000만 원을 포함한 9억 원을 들여 해당 차량을 마련했으며 올해 차량등록 등 절차를 마치고 4월 초 운행할 방침이다.

 

  이종민 도로과장은 “기존 운행 중인 디젤 진공식 노면청소차와 함께 이번에 도입, 운행하는 수소전기 노면청소차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지속해서 증가하는 도로 쓰레기들을 신속하게 제거하겠다”며 “시민이 피부로 느끼는 깨끗하고 청결한 도로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4/04/02 [16:29]  최종편집: ⓒ 서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