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해미읍성 설 명절 민속행사 풍성
- 22일 설 당일 오전 10시 ~ 오후 5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운영 -
 
주은혜

  서산시는 계묘년 설을 맞아 고향을 방문하는 가족, 친지들과 함께 서산해미읍성에서 잊혀가는 고유 세시 풍속을 체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     © 서산뉴스

 

  시는 설 명절 당일인 오는 22일 해미읍성에서 ‘2023년 해미읍성 설 명절 행사’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열린다고 16일 밝혔다.

 

  읍성 내 전통문화 공연장에서는 농촌 사회의 여흥을 느낄 수 있는 사물놀이 공연과 한국무용, 민요, 줄타기 놀이 등을 볼 수 있으며 동헌 앞 객사 안에서는 전통 한복 복식체험을 즐길 수 있다.

 

  민속놀이 체험장에서는 투호놀이ㆍ제기차기ㆍ윷놀이ㆍ굴렁쇠 굴리기 같은 전통 놀이를 즐길 수 있으며 연만들기와 국궁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가 준비돼있다.

 

  이외에도 떡메치기 시연과 수정과 시음으로 고향의 옛 정취와 전통의 맛을 느낄 수 있다. 

 

  박돈해 문화시설사업소장은 “이번 행사는 설 명절을 맞아 잊혀가는 세시풍속과 민속놀이의 의미를 되새겨 보고 가족과 함께하는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이번 행사에 참여해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가족들과 함께 좋은 추억을 남기고 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사진 설명 : 


기사입력: 2023/01/16 [21:32]  최종편집: ⓒ 서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