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정치경제생활/문화사회오피니언/칼럼스포츠기타
사설/칼럼  기획/탐방  기고/투고  미담/선행  건강/환경  알림마당   자유발언대알림마당유머광장부동산 광장자유게시판기사제보
편집 2021.03.07 [21:09]
맹정호 서산시장, 깜짝 방문! '진한 감동'
- 수행원 없는 섬 방문, 첫 일정으로 장애인시설 격려 -
 
주은혜

  맹정호 서산시장의 최근 행보가 주민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 맹정호 서산시장이 5일 설연휴 후 첫 일정으로 장애인을 위한 장애인의 모임 사무실을 들러 회원들을 격려하는 장면     © 서산뉴스

 

  지난 설 연휴 맹 시장은 서산에서 제일 오지인 지곡면 도성2리 우도를 수행원 없이 깜짝 방문해 섬을 둘러보며 만나는 주민들과 새해 덕담을 주고받았다.

 

  이 사실은 맹 시장의 페이스북을 통해 알려졌다. 신축년이 소띠의 해고 우도가 소섬으로 불리는 점을 고려할 때 설날 우도 방문은 의미가 컸다.

 

  맹 시장은 페이스북에 “설날, 서산에서 제일 오지를 조용히 걷고 싶어 수행하는 직원 하나없이, 물론 우도에도 사전 연락 없이 다녀왔다”며 “섬을 한바퀴 돌며 생각도 비우고 한편으로는 생각을 채우면서 여행을 했다”고 적었다.

 

  우도에서 뜻밖의 맹 시장을 만난 김옥희 이장은 “사전에 아무런 연락도 없이 시장님이 방문해 깜짝 놀랐다”며 “소탈하고 격의 없는 방문이었지만 마을과 가로림만의 미래에 대해 얘기를 나눌 수 있어서 좋았다”고 소감을 말했다.

 

  설 연휴가 끝나고 첫 월요일 일정으로 맹 시장은 장애인 시설을 둘러봤다.

 

  우도 방문 때처럼 사전 연락 없이 불쑥 방문해 코로나19로 힘든 장애인들을 위로하고 격려했다.

 

  장애인가족센터 한 관계자는 "명절을 보내고 첫 일정으로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을 찾아 위로하고 격려하는 모습을 보면서 참 따뜻하고 품 넓은 시장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맹 시장은 공식적인 일정이 없는 휴일에는 직원들의 휴식을 방해하지 않기 위해 직접 운전을 해 집무실에서 서류를 검토하기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처럼 형식에 얽매이지 않는 겸손하고 소탈한 행보는 시장혁신을 시정목표로 내세운 맹 시장의 브랜드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는 평가다. 


기사입력: 2021/02/17 [17:38]  최종편집: ⓒ 서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산시, 부석면 행정복지센터 기공식... 2022년 5월 준공
많이 본 뉴스
회원약관 회사소개 대표이사 인사말 정관 임원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 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기사검색
후원계좌 : 농협 301-0025-0754-71(예금주 : 서산뉴스)
서산뉴스 / 주소 : 충남 서산시 남원2길 19 / 발행인 : 박승만 / 편집인 : 박승우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승만 / 대표전화 : 041-667-0407
Copyright 2008 서산뉴스. 등록번호 : 충남 아 00046. 등록일 2008년 10월 1일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seosannews.com for more information.